극강의 가성비 개인 맞춤형 점심 – 홍대 써브웨이

미국에서부터 즐겨먹던 서브를 여기서도 가끔 먹는데 개인 맞춤형으로 골라먹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메뉴를 잘 숙지하고 가시면 직원이 물어볼때 서먹서먹함 없이 자신있게 원하는 걸 골라서 먹을수 있습니다.

자 우선, 첫번째로 메뉴를 골라야 합니다.

자세히 보시면 세가지가 있습니다. Footlong, 6인치, 찹샐러드. 엄청 배가 고프지 않으면 대부분 사람들은 6인치(15cm 길이의 샌드위치)로 주문합니다.

1 ft (30cm)를 한개 주문해서 두사람 나누어도 경제적입니다. 그런데 둘이 가도 다 따로 주문하더라고요. 잘 몰라서 그런것 같아요.

오늘 주문할 서브는 스파이시 이탈이안 입니다.

스파이스이탈리안 서브를 12월 말까지 3900원에 즐기실 수 있습니다.

여러분 서울에서 서브웨이 말고 3900원에서 어디서 이런 가격에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해줄까요? 다양한 빵, 치즈, 야채, 소스 까지 선택의 즐거움을 주네요.

마케팅의 정석입니다. 고객에게 선택의 즐거움을 주어라!

2번 선택은, 빵 선택입니다. 6가지 빵중에 선택해야 합니다. 오늘은 제가 좋아하는 9가지 곡물이 들어간 오트밀 빵이 품절이네요. 그럼 파마산 오레가노를 선택합니다.

3번째 선택은 치즈입니다. 저는 혼합치즈인 슈레드 치즈를 좋아합니다만, 진한 우유의 풍미를 즐기시려면 모차렐라를 좀 짭조롬한 햄버거 같은 맛을 내시려면 아메리칸 치즈를 선택하면 됩니다.

4번째는 즐거운 야채 선택 시간 전에 추가로 더 원하는 걸 넣을 수 있는데요, 대부분 저는 패스합니다.한번은 아보카도를 넣고 싶어서 주문했는데, 진짜 아보카도가 아니라 아보카도 무스를 넣어주더라고요. 그래서 추가선택은 패스하고요.

야채는 자신의 기호에 맞추어 선택하면 됩니다. 잘 모르겠다 싶으면 어울리는 야채는 전부 넣어 주세요~ 라고 하면됩니다.

스파이시 이탈리안은 이미 맵기때문에 매운 할라피뇨를 빼고 전부 넣어달라고 합니다.

양파는 입냄새가 날 수 있는 회의전에는 빼는 것이 좋고요. 오이는 싫어하는 분들이 많이 있더라구요. 빼달라고 하면 전부 안넣습니다. 저는 올리브를 조금 더 넣어 주세요라고 했는데, 이곳 홍대점 친절합니다. 해달라는대로 해줍니다. 홍대 서브 알바들 칭찬해요~

마지막, 소스를 고르시면 됩니다.

인공적으로 만든 소스를 별로 안좋아해서, 주로 올리브오일과 후추, 머스타드만 요청합니다.

만드시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살짝 찍어 보았습니다.

감자 웨지(1500원)를 같이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맛이 단백하고 일품입니다. 추천드려요!

메뉴는

인기 서브: 에그마요, 이탈리안 비엠티
인기메뉴: 써브웨어 클럽, 로세터리 바비큐치킨
인기메뉴: 스파이시이탈리안, 터키베이컨
인기메뉴: 스테이크앤치즈, 쉬림프

#홍대 #서브웨어 #스파이시이탈리안 #3900원 #개인맞춤형 #아메리카스타일